보도자료
Sitemap English
Home > Press Center > 보도자료
 
제목 코리안리, 신제도(시가평가기준) 대응을 위한 선제적 리스크관리 체계 구축

코리안리, 신제도(시가평가기준) 대응을 위한 선제적 리스크관리 체계 구축

      - 재보험사 특성을 반영한 보험 내부모형 구축 개시

- IFRS 17 및 신지급여력제도(K-ICS) 등 신제도 선제적 대응 및 글로벌 경쟁력 확보 가능할 듯

코리안리는 정교한 보험리스크 산출을 위한 보험 내부모형 구축 프로젝트를 426일에 개시했다고 밝혔다.

2023년 도입되는 신지급여력제도(K-ICS)는 부채 측정 방식이 원가 평가 방식에서 시가 평가 방식으로 변경되고, 회사별 특성을 반영하여 리스크를 측정*하는원칙론적(Principle) 기준서를 준용하는 제도로서, 기본적으로 내부모형을 지향하고 있다.

* 표준모형은 감독당국에서 제공한 업계 표준 위험계수(충격시나리오)를 적용, 내부모형은 각 회사의 특성을 반영한 회사별 위험계수(충격시나리오)를 적용  (, 내부모형 적용은 감독당국 승인 필요)

내부모형은 시가평가 기준인 Solvency 를 도입한 유럽의 재보험사들이 2000년대 초반부터 구축하여 실제 경영에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, 회사의 리스크량을 사별 특성을 반영하여 정교하게 산출하는 것이다.

Munich Re, Swiss Re, SCOR 등 글로벌 유수 재보험자들은 내부모형을 영업전략, 경영의사결정 등에 활용하고 있으며, 신용평가사 및 금융당국의 ORSA(Own Risk and Solvency Assessment, 자체 지급여력평가) 등 회사와 시장의 자율성을 강조하는 관리체계에서도 내부모형에 기반한 내부관리 등을 강조하고 있다.

 
이번 보험 내부모형 구축 프로젝트는 내년 1월말 완료를 목표로 진행되며, 동 프로젝트를 통해 코리안리는 IFRS 17과 신지급여력제도(K-ICS) 등 변화된 제도 하에서 회사 본연의 리스크량을 산출하고, 이를 활용하여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력도 적극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

 
 
print

Copyrightⓒ 2021 Korean Reinsurance Company. All Reserved